QUICK
MENU

  • 카페
  • 블로그
  • 페이스북
  • 코코공방
    • 등록된 상품이 없습니다.

  • TOP

금은투자정보/뉴스

home home_arrow 시세정보 home_arrow 금은투자정보/뉴스
2017년 10월 20일 국내 가격 동향
한국금은 조회수:742 211.63.148.164
2017-10-20 11:13:39
상품시황


뉴욕 금 가격은 미국 증시가 하락하고 달러화가 약세를보인 영향으로 올랐다. 19일 뉴욕상품거래소에서
12월 물금 가격은 전일보다 온스당 7달러(0.6%) 상승한 1,290달러에 마감됐다. 금 가격은 최근 차기 의장이
기준금리인상에 우호적인 매파적인 성향을 보일 것이라는우려로 내림세를 나타냈지만
이날은 위험자산 회피 분위기가강해져 상승했다. 스페인 정부와 카탈루냐 자치 정부 사이의 갈등이
부각된 것도 금 가격 상승에 일조했다

 금 현물 전 거래일 대비$8.54 상승한 1,289.40
 은 현물 전 거래일 대비$0.24 상승한$17.20



달러/원 환율


20일 서울외환시장에서 달러-원 환율은 1,120원대 후반으로 반락할 것으로 전망된다. 
차기 미국 연방준비제도(Fed·연준) 의장 인사가 미 달러화 방향키로 떠오르고 있다.
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재닛 옐런 연준의장, 제롬 파웰 현 연준이사, 케빈 워시 전 연준이사,
존 테일러 스탠퍼드대학교수, 개리 콘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 위원장 등을 주요 후보로 꼽았다.
이 중 존 테일러 교수 등 매파적이라는 평가를 받는 인물이 득세할 경우 달러화가 강세를 보일 수 있다. 
이는 전일 한국은행 금리인상 시사와 3.00% 경제성장률 상향 조정에도 달러화가 상승한 이유 중 하나이기도하다. 
하지만 현재는 상대적으로 비둘기파 쪽으로 평가를 받는 제롬 파웰 이사가 주목받는 것으로 알려졌다. 
시장 참가자들은 다시 달러 약세를 반영할 것으로 예상된다. 
100엔당 1,000원선을 위협하는 엔-원 재정환율도 변수다. 
엔-원 재정환율은 100엔당 1,005원대에서 무거운 흐름을 보이고 있다. 
전일 달러-엔 환율이 113엔선을 웃돌았다 다시 112엔대 중반으로 레벨을 낮춘 상태다. 
달러-원 환율이 1,120원대 후반으로 하락하면서 달러-엔 환율이 소폭 오른다면 엔-원 재정환율이
1,000원선을 밑돌 여지도 있다. 
달러-엔 환율이 112.60엔~112.80엔대일 때는 달러화 1,128원선이 엔-원 재정환율 1,000원선을 위협하는
레벨이다. 
장중 1,120원대 후반 레벨에서 외환당국 스무딩 오퍼레이션(미세조정)에 대한 경계심이 일어날 수 있다. 
다만, 외환당국이 최근 레벨 방어를 강하게 하지 않고 있어 지지력이 약할 수 있다.
코스피 흐름은 여전히 눈여겨 볼 부분이다. 
전일 코스피가 2,500선을 눈앞에 두고 조정을 받았으나 이날 코스피가 반등한다면 달러화가 하락폭을 
키울 수 있다. 
사흘 연속 절하고시된 달러-위안(CNY) 환율이 이날도 오를 경우 오전중 달러화가 연동될 수 있다. 
서울환시 마감 이후에는 재닛 옐런 미 연준의장의 연설이 예정돼 있다. 
역외 차액결제선물환(NDF)환율은 하락했다. 역외 외환시장에서 달러-원 1개월물은 1,128/70/1,129.20원에
최종호가됐다. 이는 최근 1개월물 스와프포인트(-0.25원)를 고려하면 전일 현물환 종가(1,132.40원)
대비 3.25원 내린 수준이다. 저점은 1,128.70원, 고점은 1,132.70원에 거래됐다.

댓글[0]

열기 닫기

장바구니 주문/배송 전체보기